티스토리 뷰

어제·오늘

상추나무

KYOOSANG 2020. 8. 13. 15:52

사무실에서 (다른 직원이)키우고 있는 상추가 무럭무럭 잘 자라고 있다.

몇 주 더 있으면 아름드리나무가 될 판이다.

흔히 보는 상추처럼 넓적하게 생기지 않아 더 두고 따먹으려 했는데,

이놈이 옆으로는 안 크고 위로만 크고 있다.

막상 따먹을 시기를 놓치니 언제 어디를 따서 먹어야 할지 난감하다.

기왕 이렇게 된 거, 어디까지 올라가나 키워보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은데,

 

 

 

202008

'어제·오늘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코로나가 진짜 싫은 사람  (0) 2020.08.18
상추나무  (0) 2020.08.13
열 시가 넘어가고 있어요  (0) 2018.03.27
애들은 발이 귀엽다   (0) 2017.10.30
빨강, 40  (1) 2017.03.27
여름이가 집에 왔다.   (1) 2017.02.15
댓글
댓글쓰기 폼